SPC그룹, 연말 맞아 독거노인 110가정에 방한용품 전달해

0
174
사진제공=SPC그룹

SPC그룹의 사회공헌재단인 ‘SPC행복한재단’은 연말을 맞아 ‘따뜻한 겨울나기’ 캠페인으로 다양한 사회공헌활동을 진행한다고 전했다.

SPC그룹 임직원들은 지난 26일 양재 노인종합복지관과 함께 독거노인 110가정에 직접 방문해 쌀과 호빵 등 식품 및 장갑, 귀마개, 에어캡 등 방한용품을 전달했다.

지난 2015년부터 지금까지 총 600여 가정에 5000여만 원 상당의 맞춤형 생필품을 전달해왔다.

SPC그룹은 용산구 희망온돌 따뜻한 겨울나기 사업에도 참여한다. 2012년부터 매년 성금 기부에 동참해 지금까지 총 9천 만원을 기탁했으며, 기탁된 성금은 용산구 관내 취약계층의 겨울철 난방비, 생계비, 의료비 등을 지원하는데 사용된다.

오는 30일에는 대한적십자사와 함께하는 헌혈송년회가 진행될 예정이다. 이 행사는 SPC그룹 임직원들의 헌혈증을 모아 소아암·백혈병 환아들에게 기부하는 프로그램으로 지난 2012년부터 매년 진행해 왔다.

SPC그룹 관계자는“연말을 맞아 취약계층에 실질적으로 도움이 되도록 다양한 방법으로 사회공헌활동을 준비했다”며 “어린이, 노인 그리고 지역사회가 모두 따뜻한 겨울을 보낼 수 있도록 지속적인 관심과 노력을 기울일 것”이라고 전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