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텔레콤-현대건설기계-트림블社, 5G로 스마트 건설 추진

0
166

[미디어인뉴스=이덕환 기자] SK텔레콤(대표이사 사장 박정호)가 현대건설기계(대표이사 공기영), 트림블(Trimble, 대표이사 스티븐 W. 베르글룬드)社와 함께 5G 스마트 건설 솔루션 개발을 추진한다.

 

회사는 10일 현대건설기계, 트림블과 ‘5G 스마트 건설 솔루션’ 개발 및 사업 추진을 위한 업무협약을 체결했다고 밝혔다.

 

3개 회사는 이번 업무협약을 통해 토목∙건설 현장에 5G와 ICT 기술을 적용해 건설 효율을 증대할 수 있는 솔루션들을 개발한다. 솔루션들이 개발된 후 국내외 마케팅도 같이 진행한다.

 

단기적으로 지능형 건설 장비를 현장에 적용해 공사 효율을 높이고, 각종 감지 센서를 활용해 실시간 공사 현장 안전 관리 시스템을 구축한다.

 

이후 5G 통신망을 활용해 원격으로 건설장비의 고장 여부를 진단하고 이를 관리할 수 있는 솔루션도 개발할 예정이다.

 

솔루션이 공사 현장에 적용되면 장비 가동시간을 늘리고 유지 비용을 감소시키는 효과가 기대된다고 회사는 밝혔다.

 

향후 3개 회사는 견적, 측량, 설계, 계획, 시공, 검측 등 공사 전반에 AI 솔루션을 적용해 공사 현장 운영 관리 효율성도 극대화할 계획이다.

 

현대건설기계는 굴삭기, 지게차 등 건설 중장비 생산 전문업체이다. 트림블은 위치 정보, 모델링, 건설현장 데이터 분석 등 건설 현장 전반에 걸쳐 전문 솔루션을 제공하는 글로벌 기업이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