충청남도, 7월1일부터 75세 이상 어르신 버스비 무료화

0
442
사진제공=충청남도청

충청남도는 7월1일부터 만 75세 이상 노인들 대상으로 시내버스와 농어촌 버스를 무료화한다.

도는 홍성종합터미널에서 ‘충남형 교통카드’ 사용 개시 행사를 갖고, 도의 ‘만 75세 이상 어르신 버스비 무료화’ 사업 시작을 안팎에 알렸다.

충남형 교통카드는 거주지 읍·면·동 행정복지센터에서 발급받을 수 있으며, 버스 승차 시 단말장치에 대기만 하면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카드 이용시, 단말장치에서 기존 ‘감사합니다’라는 음성 대신 ‘행복 충남’이라는 말이 나오도록 했다.

이날 개시식에는 양승조 지사와 도의회 장승재·조승만 의원, 신안철 대한노인회 충남연합회장, 이준일 충남버스조합 이사장 등 50여명이 참석하고, 사업추진 경과 보고, 충남형 교통카드 전달과 시연 등의 순으로 진행되었다.

이 자리에 참석한 양승조 지사는 “충남의 75세 이상 어르신들은 시·군에서 발급받은 교통카드를 이용해 시내버스와 농어촌버스를 횟수 제한 없이 무료로 이용가능하며, 이는 충남도와 15개 시·군이 한마음 한 뜻으로 힘을 모은 결과”라며 각 시장·군수에 대한 감사의 말을 전했다.

한편 도 관계자는 내년 7월부터 국가유공자 및 유족, 장애인들이 버스를 무료로 이용하거나, 30~50% 할인 혜택을 받을 수 있는 관련 절차도 추진 중이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