장성군, 어르신 대상으로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지원사업 시작해

0
89
사진제공=장성군청

장성군은 올해 2700명 지원을 목표로 하고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지원사업을 1월부터 시작했다고 알렸다.

지원 자격은 장성군에 주소를 두고 6개월 이상 거주한 만 65세 이상 주민을 대상으로 하며, 전입일자가 기재된 주민등록등(초)본과 신분증을 가까운 군 위탁 병 ‧ 의원에 제출하면 일반 접종비의 70%를 군이 지원한다. 본인 부담금은 4만5000원 이하로, 사용하는 백신에 따라 소액 차이가 있다.

또한, 기초생활수급자는 보건(지)소에 방문하면 별도의 증빙서류나 본인부담금 없이 접종을 받을 수 있다.

대상포진은 몸 안에 잠복해 있는 수두 바이러스가 원인으로, 주로 면역력이 약한 노인들에게서 주로 발병한다. 발병하게 되면 통증이 극심하고 다양한 합병증을 유발할 수 있어 예방이 필요하지만 접종비가 15~20만원에 달해 부담을 느끼는 주민들이 많았다.

이러한 점에 착안한 장성군은 4년 간(2019~2022년) 1만900명 지원을 목표로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지원사업을 시작했으며, 사업이 개시된 작년 6월부터 군민들의 적극적인 참여가 잇따르며 첫해 5385명을 지원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유두석 군수는 “지난해 장성군민들의 큰 호응으로 인해, 사업시행 첫 해임에도 4개년 목표의 절반에 육박하는 지원성과를 냈다”고 돌아봤다. “새해에도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지원사업과 독감 예방접종 등을 통해 어르신들이 건강한 노후를 보내실 수 있도록 든든하게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한편, 장성군은 독감(인플루엔자) 예방접종도 약품 소진 시까지 추진하고 있다. 현재 목표인원 1만6000명 가운데 1만5723명이 접종해 98.2%의 높은 접종율을 보이고 있다. 접종을 희망하는 주민은 보건소와 보건지소를 방문하면 되며 비용은 7600원이다.

대상포진 예방접종비 지원 및 독감 예방접종에 관한 보다 자세한 사항은 장성군 보건소 담당부서로 문의하면 된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