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금 편하게 낼 수 있는 「장애인‧어르신에 특화된 무인납부기」 도입

0
111
사진제공=서울시청

앞으로 휠체어 이용자 및 어르신들은 지방세, 세외수입, 상하수도요금을 납부할 때 「장애인‧어르신에 특화된 무인납부기」를 통해 휠체어 전용 공간에서, 본인 눈높이의 화면을 터치하고 카드결제까지 손쉽게 할 수 있다. 또 국내 어떤 카드를 사용해도 수수료가 제로다.

서울시가 휠체어 이용자, 시각‧청각장애인, 저시력인, 색각이상인, 어르신 등 기존 세금 납부에 불편함을 겪었던 취약계층은 물론 시민 누구나 보다 편리하게 세금을 납부할 수 있도록 편의를 대대적으로 개선했다.

청각장애인을 위해선 「보이는 ARS」가 신설됐다. 기존에 음성 안내만 있었다면 이제는 스마트폰 화면을 보면서 카드번호 입력까지 세금을 편리하게 납부할 수 있다.

우선 무인납부기는 기존 은행 등에서 사용하고 있는 기기(ATM/CD기, 무인공과금납부기)와 달리 이용자 눈높이에 맞게 화면이 위아래로 조절돼 휠체어 이용자들이 편리하게 이용할 수 있다. 기기 하단엔 휠체어 전용공간도 생겼다. 세금 납부 전용인 만큼 은행 기기와 달리 직관적인 메뉴와 단순한 납부절차를 도입했다.

무인납부기는 휠체어 사용자와 어르신들의 체형을 감안해 가로 90㎝, 세로 151㎝, 깊이 40㎝ 규모로 설계됐다.

또한, 저시력인을 위해 약 200% 화면확대 기능을 도입했다. 색각이상인을 위해서는 글자, 버튼, 배경 등을 검정‧흰색으로 표시해 명암구분이 가능한 ‘고대비 기능’을 만들었다.

시는 무인납부기를 서울시청, 25개 자치구청, 10개 복지시설까지 총 36개를 설치한다는 계획이다. 6일(수)부터 마포구청과 궁동종합사회복지관 두 곳에서 약 2주 동안 시범운영에 들어간다. 나머지는 11월 말까지 설치한다. 무인납부기를 통해 지방세, 세외수입, 상하수도요금을 납부할 수 있다.

※ 무인납부기를 통한 납세 방법
ⓛ 고지서를 갖고 있는 경우 : 무인납부기에 부착된 QR리더기에 고지서의 QR코드를 인식시키면 된다.
② 고지서가 없는 경우 : 무인납부기 카드투입구에 현금카드 또는 신용카드를 넣어 카드 소유자의 납부내역을 조회한 후 납부한다.
③ 납부번호를 알고 있는 경우 : 납부번호를 직접 입력하면 된다.

이용 가능한 서비스는 ▴지방세, 세외수입 조회 및 납부 ▴상하수도요금 조회 및 납부 ▴전용계좌 안내 ▴납부결과 확인 ▴지방세 환급금 조회 및 신청 ▴전자고지 관리다. 2020년에는 ‘자동이체 신청’과 ‘신고납부 기능’도 추가할 예정이다.

스마트폰 이용자는 누구나 보이는 ARS를 이용할 수 있다. 안드로이드, ios 폰 사용자 모두 이용 가능하다. 다만, 안드로이드폰의 경우 T전화앱이나 콜게이트런처앱*을 설치해야 한다.

※ 보이는 ARS 이용 방법
1599-3900로 전화 → 스마트폰 화면에서 보이는 ARS를 선택하면 된다. 기존 음성 방식의 ARS도 동일하게 이용할 수 있다.

한편, 서울시는 두 서비스를 이용하는 시민들이 서비스를 받다 장애가 발생하거나 문의사항이 생기면 바로 조치할 수 있도록 서울시 인터넷 세금납부 시스템 ETAX고객센터와 연계한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