보건복지부 장관, 사회복지계 신년인사회 참석 “복지 예산액 역대 최대 82조원 편성”

0
502
사진제공=보건복지부

보건복지부 박능후 장관이 「2020년 사회복지계 신년인사회」에 참석하여 사회복지계에 감사의 뜻을 밝혔다.

8일 오후 3시 마포구에 위치한 한국사회복지회관 6층 숙정홀에서 한국사회복지협의회가 주최한 이번 신년인사회엔 한국장애인복지관협회 등 사회복지 분야별 단체장, 전문가 등 관련 인사 250여 명이 참석했다.

이 자리에서 박능후 장관은 “작년 한 해 우리나라 사회복지 발전에 힘써주신 사회복지분야 단체, 기관, 시설 임직원 및 전문가 등 사회복지인들에게 깊은 감사를 드린다”며 “올해 보건복지부는 그간 국정과제 추진의 효과가 국민 삶의 현장에서 느껴지도록 복지 예산 82조5000억 원을 편성하였다”고 전했다. 이는 작년 대비 10조 원을 증액한 역대 최대 예산으로 알려졌다.

특히 “2025년 초고령 사회를 눈앞에 두고 있는 상황에서 노인 등의 돌봄에 대한 국가적 대응체계 구축 필요성과 함께, 올해 기초생활보장제도 시행 20주년을 맞아 기초생활 부양의무자 제도의 단계적 폐지 방안을 모색하는 한편 사회복지 종사자 인건비 인상 및 대체인력지원 등 처우개선을 지속 추진”할 것을 강조했다.

박 장관은 “국민이 행복한 삶을 영위할 수 있도록 정부와 민간이 힘을 모아야 할 때이므로 정부의 정책추진에 사회복지계의 협조와 동참이 필요하며, 올해에도 보건복지부는 사회복지 현장의 의견을 면밀히 경청하고, 보다 더 많이 소통하면서 정책을 추진해 나갈 것을 약속드린다”고 밝혔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