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로효친·전통문화 계승…창원서,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식 개최

0
309
사진제공=경남도청

경남도는 18일 창원시 창원스포츠파크 실내체육관에서 어르신 3000여명이 참여한 가운데 ‘제23회 노인의 날 기념식 및 실버체육대회’를 열었다.

이번 행사는 경로효친을 실천하고 전통문화를 계승 발전시켜온 어르신들의 노고를 기리고자 1997년 제정된 ‘노인의 날(10월 2일)’을 기념하는 자리이다.

1부 기념식은 김경수 도지사의 기념사와 유공자 표창 전수, 18개 시·군 노인회지회 선수단의 화려한 퍼레이드로 진행되었고, 이어 2부 실버체육대회에서는 어르신 체조경연대회, 한궁대회, 실버가요대회가 진행됐다.

유공자 시상에서는 도지사 표창 18명, 도의회 의장 표창 3명, 대한노인회 경남연합회장 표창 5명 등 26명이 수상의 영광을 안았다.

이날 행사에는 신희범 대한노인회 경상남도연합회장과 김경수 도지사, 김지수 도의회 의장, 허성무 창원시장 등이 자리에 참석했다.

김경수 도지사는 “세계 2차대전 이후 독립한 많은 나라 중에서 경제발전과 민주주의 두 가지를 성공한 나라는 대한민국이 유일하다”면서 “이 모든 것은 바로 오늘 이 자리에 계시는 어머님, 아버님이 만들어 주신 것”이라고 감사의 말을 전했다.

이어 “어머님, 아버님들의 모습이 우리 청년들의 내일의 모습”이라며, “청년들 더 이상 일자리 걱정을 하지 않도록 좋은 일자리를 많이 만들어 나가겠다”고 말했다.

LEAVE A REPLY

Please enter your comment!
Please enter your name here